오랜만에 복귀, ‘돌아온 명탐정 피카츄’

7년 만에 출시한 신작
2023년 10월 30일 03시 41분 52초

한국닌텐도는 닌텐도 스위치 신작 ‘돌아온 명탐정 피카츄’를 한글화로 출시했다.

 

돌아온 명탐정 피카츄는 2016년 출시한(해외판 2018년 출시) ‘명탐정 피카츄’의 후속작이다. 또 명탐정 피카츄는 영화로도 개봉한 바 있으나, 본 게임은 전작과 영화를 굳이 체험 안 해도 즐기는데 문제없다.

 

게임은 제목에서 보이듯 ‘탐정’을 소재로 한 작품이기 때문에 추리 어드벤처 방식으로 게임이 진행되고, 주인공 팀 굿맨이 행방불명된 아버지 해리 굿맨을 찾는 것을 목적으로 둔다. 기본 줄거리는 전작과 영화와 비슷한 형태로 흐리지만 새롭게 각색한 점이 눈에 띈다.

 


 


 


 

또한, 전작들을 체험 안 한 플레이어에게 한가지 설명할 것이 있다면, 본 작에 나오는 피카츄는 성우 ‘오오타니 이쿠에’의 귀여운 목소리가 아닌, 걸쭉한 목소리의 남자 성우가 담당했기에 기존의 피카츄 이미지를 생각하고 이 게임을 즐기면 동심파괴를 당할 것이다. 덧붙여 전작과 본 작은 동일인물이 나오나 성우는 변경됐다.

 

본론으로 들어와 본 게임은 팀과 포켓몬을 활용해 사건사고를 해결하는 방식이다. 크게 시나리오 파트가 진행되고, 이 안에서 플레이어는 팀을 조작해 NPC들과 이야기하거나 단서를 수집해야 한다. 피카츄는 팀을 따라다니며 힌트를 주고, 특정 이벤트마다 별도의 간략한 액션을 펼칠 수 있다.

 

아울러 단서가 어느 정도 수집하면 해당 사건에 대해 추리가 가능하고, 추리에 대한 답이 맞으면 시나리오가 하나씩 전개된다. 여기까지만 보면 단순 어드벤처 게임 같지만, 진행하며 만나는 동료 포켓몬들을 활용해 평소에 갈 수 없던 길에 장애물울 부숴 지나갈 수 있거나 투시 등을 통해 건물 내부를 확인할 수 있는 액션이 가능해 게임 특유의 지루함을 덜어낸다.

 


 


 


 

이외로 그래픽은 닌텐도 스위치 후기 게임임에도 좋은 편은 아니지만, 포켓몬의 특징이나 표현은 잘 살렸기에 이런 부분만 캐치해서 본다면 나름 나쁘지 않을 것이다. 

 

전반적으로 분량이 적고 추리 어드벤처 장르임에도 굉장히 게임 진행 방식이 굉장히 단조롭다. 성인 유저나 포켓몬스터 골수 팬들에게는 나름 비선호 게임이 될 것으로 생각하나, 라이트한 포켓몬 게임을 찾고 싶은 유저나 저연령층 유저들에게는 나름 괜찮은 게임이 되지 않을까 싶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알립니다

회원 사진 지원 종료

게임샷 리뉴얼 준비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