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체인지와 NPC 용병 영입, 모바일 MMORPG '허츠워' 베타

2020-10-27 14:51:02

무적초인 / 453,236


현재 베타테스트를 진행중인 준모바일의 모바일 MMORPG '허츠워'는 기본적으로 북유럽 신화를 기반으로 한 스토리를 가진 신작으로 잡 체인징 시스템이 존재하여 캐릭터 하나당 한 가지 직업군을 가진 기존 게임들과 달리 전투 상황이나 플레이어 개인의 클래스 취향에 따라 흑마도사, 나찰, 해적, 뱀파이어, 쉐프, 댄서 등 소유 중인 다양한 직업을 그때그때 변경하면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 할 수 있다.

 

허츠워는 MMORPG가 어렵고 무겁다는 기존 인식에서 벗어나 하드코어 유저부터 미들코어 유저까지 다양한 성향의 유저들을 만족시키기 위한 다양한 컨텐츠와 빠른 성장 등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 빠른 레벨업과 잡 체인지

 

요즘 모바일 MMORPG의 풍조를 따라 허츠워도 빠른 레벨업을 택했다. 기본적으로 캐릭터 레벨인 베이스 레벨과 직업 레벨인 잡 레벨이 공존하는 시스템을 채택해 각 직업별 레벨을 차별화했고 초반부 레벨업 속도를 높여 플레이어가 금방 레벨을 상승시킬 수 있도록 게임 시스템을 정비했다. 게임을 시작하고 몇 시간 내에 베이스와 잡 레벨이 도합 200가까이 상승하는 속도를 보여준다. 빠른 레벨업 속도만큼 컨텐츠 개방 타이밍을 조금 길게 잡아 타운전이 벌어지는 타운 컨텐츠의 경우 베이스 레벨 85부터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베이스 레벨은 80레벨 이후로 퀘스트가 끊기는 타이밍이 오기 때문에 올리는 속도가 크게 줄어들어 80레벨부터 타운을 이용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린다.

 


 


 

 

허츠워의 초기 선택 가능 직업은 낭인과 해적, 흑마도사가 있다. 플레이어는 이 세 개의 직업과 성별을 고를 수 있고 선택한 직업군의 초기 직업으로 게임을 진행하게 된다. 예를 들어 해적 캐릭터를 생성하면 처음부터 클래스가 해적인 것이 아니라 해적 지망생이라는 하위 직업부터 시작하게 된다. 직업은 직업 강화를 통해 특별한 재화를 투자해서 강화하고, 승급하면서 성능이 향상되며 승급 시에는 클래스명이 변경된다. 해적 직업의 경우 1단계 직업은 해적 지망생, 2단계는 갑판원, 3단계는 해적 순으로 승급을 거치게 된다. 승급에 필요한 재료는 스토리 던전이나 필드 보스를 통해 습득할 수 있으며 퀘스트 등의 각종 보상에서도 일부 획득 가능하다.

 

허츠워의 특징 중 하나인 잡 체인지 시스템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해당 직업을 해방할 필요가 있다. 직업 퀘스트 등을 통해 개방되는 직업도 있지만 특정 직업은 고용 상점 내에서 구매하는 등 다른 루트를 거쳐야 한다. 한 번 구입한 직업은 팀 구성 메뉴로 진입해 언제든 교체해서 전투에 활용할 수 있다.

 


 


 

 

■ 용병과 호감도

 

잡 체인지에 이어 허츠워의 두 번째 특징적 시스템은 용병 및 호감도 시스템이다. 플레이어는 자신의 캐릭터 외에도 두 명의 용병을 데리고 다니며 각종 컨텐츠에서 활용할 수 있다. PVP 등 일부 컨텐츠에는 용병을 데리고 진입할 수 없지만 혼자서 진행하는 컨텐츠에서는 용병들을 데리고 다니며 전투를 수행하게 된다. 용병이 있고 없고의 차이가 꽤 나는데다 85레벨부터 개방되는 타운을 지키는 용병을 배치하기 위해서라도 용병 육성은 사실상 필수라고 말해도 이상하지 않다.

 

꽤 놀랍게도 허츠워를 플레이하면서 볼 수 있는 상당수의 몬스터나 NPC들은 대부분 용병으로도 등장한다. 작중에 등장하는 용병의 유형은 마을에 위치한 용병협회 NPC를 통해 구매할 수 있는 용병, 그리고 호감도를 쌓아 영입 가능한 용병, 샵에서 뽑기를 통해 습득할 수 있는 최고등급 용병들이 존재한다. 한 번 동료로 삼은 용병은 NPC 응원 메뉴를 통해 응원을 받아 팀의 능력치 향상을 기대할 수 있는 시스템이 준비되어 있어 큰 폭의 상승을 보여주지는 않지만 이를 적극 활용하면 전투를 아주 약간이나마 더 수월하게 진행할 수 있다.

 

호감도 용병은 매일 마을에 있는 NPC에게 호감도 선물을 지급하는 것으로 호감도를 쌓아 영입 가능한 용병을 말한다. 너무 높은 등급의 NPC는 호감도를 쌓아도 다른 용병을 지급해주지만 상당수의 NPC들은 매일 1회씩 호감도 선물을 선사하는 것만으로 천천히 호감도를 쌓아올릴 수 있다. 호감도 튜토리얼성 퀘스트로 얻을 수 있는 경비병 란드그리즈를 제외하면 다들 며칠 내내 호감도 작업을 하면서 호감도를 일정량 높여야 아군 용병으로 영입할 수 있다.

 


고등급 용병이 뽑힐 가능성이 너무 낮다.

 


 


선물로 자신이 합류하지 않는 경우도 있다.

 

■ 좋은 시도와 개선점

 

테스트가 한창인 허츠워는 좋은 시도들과 개선점들이 확연히 눈에 보인 출시예정작이다.

 

상황에 맞게 다양한 직업들을 활용할 수 있도록 잡 체인지 시스템을 구현해 여러 직업을 육성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한 것은 좋았다. 다만 아직까지 다른 직업군과의 큰 차별점을 느끼기가 힘들어 이 시스템을 조금 더 만져보면 어떤가 싶은 생각이 든다. 한편 RPG 작품을 즐기다 이 NPC 또는 이 캐릭터와 함께 모험을 하는 것도 나쁘지 않았을텐데, 같은 생각을 했던 입장에서는 공이 들어가긴 하지만 선택적으로 NPC를 영입해 활용할 수 있는 꽤 좋은 시스템이라고 생각한다. 물론 같은 NPC라도 기본적으로 해당 NPC가 위치한 장소가 아닌 다른 장소에서 만난다면 호감도 메뉴를 이용할 수 없다는 불편이 있지만 말이다.

 


 

 

전투의 타격감이나 퀘스트 남발도 조금 아쉽고 불편하게 느껴지는 요소였다. 우선 전투에서 캐릭터의 공격 모션이나 스킬에 맞춰 효과음이 제대로 출력되지 않는 경우도 있었고, 적을 공격한다는 느낌을 전달하는 타격감이 그렇게 잘 와닿지 않는다. 퀘스트의 남발은 단순히 같은 NPC와 대화를 하고 완료하는 작업을 몇 번이나 반복하는 경우가 많다는 사실을 통해 느낀 부분이다. 물론 경험치와 보상을 준다는 것은 좋지만 단기간에 몇 번씩이나 퀘스트 수락과 완료를 반복하는 것은 조금 무익한 작업이라고 느껴지기도 했다. 더불어 특정 상황에서 퀘스트 등 대화 조작을 할때 캐릭터가 터치 조작에 따라 움직이는 일도 비일비재했다.

 

이런 부분들을 개선하기 위해 베타테스트라는 기간이 주어지는 것으로 생각하니 정식 출시에는 더욱 개선된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해본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리스트
최신뉴스
핫이슈
뉴스
한시적무료
출시예정
출시완료
베타모집
사전등록
이벤트
게임소개
일반어플
집중공략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유저뉴스
유저장터
이벤트
알립니다
블로거뉴스
갤러리
자유
만화
유머
동물
여인
게임 스케줄